갱년기 열 오르는 증상 해결방법

무더운 여름도 아니고 본래 땀을 많이 흘리지도 않는데 갑자기 열이 오르는 증상이 나타나거나 땀이 비오듯 쏟아지시는 50대 이상 여성이라면 갱년기를 의심해 볼 수 있는데요. 오늘은 제 2의 사춘기라고 불리는 여성 갱년기 열 오르는 증상 해결방법에 대해 알아봅니다.
 
갱년기 열 오르는 증상

 

 

갱년기란?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여성의 난소가 제 기능을 수행하지 못함에 따라 여성호르몬이 점점 줄어들어 폐경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이 폐경을 중심으로 전 후 모두를 포함한 시기를 통상 갱년기라고 부릅니다. 갱년기는 여성의 2번째 사춘기라고 불리는데요. 육체적으로나 심리적 정신적으로나 상당히 힘든 시기입니다.
 

 

 
일반적으로 갱년기는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에게도 나타나는데, 겉으로 나타나는 증상은 일반적으로 여성의 경우가 심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대게 여성이 50대에 접어들게 되면 얼굴이 화끈 거리는 안면홍조 증상을 시작으로 온 몸이 화끈거리도록 열이 갑자기 오르고 내리는 증상이 찾아오는데요. 주로 낮보다는 밤에 더 심해지는 경향을 보입니다.
 
 
 
갱년기 증상 중 가장 고통을 겪는 것이 바로 애스트로겐 부족으로 인한 열이 오르는 증상인데, 이러한 증상은 별다른 치료 없어도 증상이 호전되기는 하나 3~4년의 긴 시간이 필요하다는 것이 힘든 점입니다.
 

 

 
열 오르는 증상과 더불어 갱년기에는 우울증이나 기억장애, 불면증도 함께 찾아오는 경향이어서 갱년기 초기에 관리를 해주는 것이 좋은데요. 갱년기 증상은 단순 며칠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적어도 3년이상 지속되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갱년기에 열 오르는 증상 극복방법에 대해 간단하게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갱년기 열 오르는 증상 6가지 해결방법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
 
갱년기에 열이 오르는 증상으로 밤에 잠을 제대로 못자거나 불면증 증상이 동반되게 되면 하루종일 피로한 증상과 무기력증, 우울증도 찾아오게 되는데요. 이럴 때 받는 스트레는 몸에 더욱 더 좋지 않은 영향으로 돌아옵니다. 갱년기 증상이 찾아왔다면 가족들에게 알리시고 함께 대화나 간단한 운동을 같이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덥더라도 아이스커피는 주의하세요.
 
카페인이 많이 들어간 음료인 커피나 다른 음료등은 몸을 자극시켜 안면홍조 증상을 동반하여 열이 오르는 증상을 더 심하게 만들 수 있습니다. 열이 오르지 않아도 더운 여름과 같은 경우에는 오미자즙이나 칡즙, 보리차나 옥수수수염차를 냉장고에 1~2시간 넣어둔 뒤 너무 차갑지 않게 마셔 주는 것이 좋습니다.
 

 

옷은 최대한 가볍게
 
갱년기 열 오르는 증상이 심해지는 것은 저녁에, 집에서 발발하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최대한 집에서 생활하고 특히 수면 시 통풍이 잘되고 가벼운 옷을 입는 것이 좋습니다.
 

 

 
갱년기는 자연스러운 증상임을 받아드리는 것
 
대게 처음 갱년기 증상이 찾아오게 되면 현실을 부하려고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여성성을 잃는 것이 아닌가, 난 아직 젊은데 등의 생각을 가지신 분들이 적지 않은데요. 이럴 때 갱년기는 제 2의 인생의 시작점이고 누구나 겪는 과정이기에 마음을 편안히 갖고 오히려 더욱더 당당하게 생활할 필요가 있습니다.
 

 

 
호르몬 치료요법도 하나의 방법
 
갱년기 증상의 대부분은 호르몬의 영향이 크기 때문에 병원에 내원하여 진단 후 폐경으로 인해 부족해진 호르몬을 보충시켜 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호르몬을 통한 갱년기 치료는 전체적인 몸의 상태와 자율신경계의 기능을 종합적으로 파악해야 하므로 반드시 전문의와의 상담이 우선되야 합니다.
 
 
 

 

여성 갱년기 극복을 위한 보조제
생활습관과 마음가짐을 개선함과 동시에 갱년기 극복을 위한 보조제도 함께 섭취해주시면 도움이 많이 되는데요. 실제로 저희 어머님께서 열 오르는 증상에 많은 도움이 되었던 것이기도 하고, 1년 이상 복용한 상세한 리뷰를 썼기에 보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 링크를 확인해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마치며

 

 

여기까지 갱년기에 열이 오르는 이유와 증상, 그리고 열 내리는데 효과적인 방법을 살펴보았습니다. 해가 거듭되면서 갱년기 진단을 받고 치료를 받는 사람의 수는 점점 증가하는 추세이며, 연령대로는 50대가 절반 이상을 차지할 정도로 가장 높았고, 60대, 40대 순으로 나타났는데요.
 
50대에 갱년기가 지나갔더라도 60대에 다시금 갱년기때 열이 오르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므로 반드시 좋지 않은 생활습관이 있다면 개선하셔야 하겠습니다. 다음시간에도 유익한 정보로 찾아뵙겠습니다. 이상 알쓸실잡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 공감(♡)  꾹~ 눌러주세요~

 

 

댓글(0)

loading